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3 14:11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경북소방본부(본부장 남화영) 학생 등교 후 의심증상 발생시 119구급대 이송지원!!

기사입력 2020-05-20 09:3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북소방본부는 고등학교 3학년 학생부터 등교하는 20일부터 등교수업에 대비해 도내 전 소방서에서 코로나19가 의심되는 학생.교직원의 이송 전담 구급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전담 구급대는 도내 23개 시.군에 1개대 이상을 지정.운영하며, 학생.교직원이 발열.인후통 등 의심 증상으로 119에 신고하면 인근 소방서 전담 구급대가 신속히 출동해 도내 선별 진료소로 이송한다.

 

또한, 해당 학생.교직원이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고 자택 및 병원 이송 등이 필요한 경우와 자가 격리자가 확진 시 감염병 전담병원으로의 이송까지 전담구급대가 맡을 예정이다.

 

경북소방본부는 학교 내 코로나19 의심자가 다수 발생할 경우 전담 구급대 운영을 도내 136개 전 구급대로 확대운영할 방침이다.

 

남화영 경북소방본부장은 "최근 이태원 클럽 등 다중이용시설 방문자의 코로나19 확진으로 지역사회 감염 확산이 우려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유관기관과 유기적 협조체제를 구축해 미래의 보배인 학생들의 안전을 지키고 학부모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북도청/정차모 기자]

 

 

국회/정차모 기자 (jcm5429@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