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2-23 10:15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김천시, 전기이륜차 보급사업 시행

미세먼지 저감 효과 기대

기사입력 2021-02-19 12:0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미세먼지 저감 및 대기질 개선을 위해 311일부터 2021년도 전기이륜차 구입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총 사업비 9천만원을 투입하여 50대의 전기이륜차를 보급하며 1대당 최대 경형 150만원, 소형 260만원, 대형기타형 330만원의 구매 보조금 지급한다.


 


 

지원대상은 구매 신청일 기준 김천시에 1개월 이상 연속하여 주소를 둔 만16(원동기 면허2종 소형면허 자격 최소연령) 이상의 개인 및 김천시에 사업장이 위치한 법인 및 지방 공기업 등이며, 취약계층, 다자녀, 미세먼지 개선효과가 높은 차량 구매자(배달용, 내연기관이륜차를 전기이륜차로 대체구매)에게는 물량을 별도 배정하여 우선 지원한다.

 

신청자는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작성하여 전기이륜차 판매사에 제출하고 판매사에서는 저공해차 통합누리집(www.ev.or.kr)을 통해 신청을 대행한다. 개인, 법인 당 보급대수는 1대이며, 보조금 지원 대상자는 2년간 의무운행기간을 준수해야 하고 지방세 등 세외수입, 환경개선부담금 체납이 없어야 한다.

 

대상자 선정은 이륜차 출고등록순으로 이루어지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천시청 홈페이지의 고시공고란을 참조하거나, 환경위생과 기후변화대응팀(420-6780)으로 문의하면 된다.

 

임창현 환경위생과장은 전기자동차 보급과 더불어 전기이륜차 보급사업을 추진하여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노력할 것이며, 앞으로도 쾌적한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관리자 (koreainews@naver.com)

iNEWS 뉴스종합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