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18-09-14 14:33

  • 뉴스종합 > 뉴스종합

아무리 바빠도 일손 부족 농가 돕기 빼먹지 않아요!

김천시 정보기획과, 포도순따기로 농촌일손돕기 동참

기사입력 2020-05-20 17:0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코로나 19로 인해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관련 업무와 일반 업무 등 바쁜일정속에서도 김천시공무원들의 지역농가를 위한 일손돕기는 계속되고 있다.


 



김천시 정보기획과 정세영 과장과 직원들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하여 지난 20일 봉산면 태화리 소재 포도농가를 방문해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본격적인 영농철이 시작되었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국인 노동자 입국이 어려워지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내국인 노동자 구하기도 어려워짐에 따라 김천시 산하 전 공무원이 농가 일손 돕기에 나섰고, 정보기획과는 행정 지도면인 봉산면 포도재배 농가를 방문해 힘을 보탰다.

 

이른 아침부터 일손 돕기에 참여한 15명의 직원들은 서툰 솜씨지만 예쁜 포도송이가 알알이 맺히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정성껏 포도순을 땄으며 간식과 점심도 미리 준비해 농가의 부담을 덜어 주었다.


 



포도재배 농가주는 농번기를 맞아 제때 일손을 구하지 못해 많이 힘들었는데 여러 가지 업무처리로 바쁜데도 불구하고 공무원들이 앞장서서 힘을 보태주니 한시름 덜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정세영 정보기획과장은코로나-19 사태로 시민과 공무원 모두가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서로 조금씩 배려하고 돕다보면 어떠한 어려움도 이겨낼 수 있으니 힘내시기 바라며, 앞으로도 정보기획과 전 직원은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하고 지역경제 및 민생회복에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효정 기자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