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6-03 15:21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김천소방서장, 대전현충원 소방관 묘역 참배

15년 전 김천에서 순직한 故 송재식 소방위 희생정신 기려

기사입력 2020-06-02 13:3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김천소방서(서장 이상무)2일 오전 제65주년 현충일을 앞두고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을 참배했다.


 


 

이날 추모행사는 올해가 2005년 순직한 고 송재식 소방위의 제15주기가 되는 해이고 지난 해 김천소방서 신청사 이전 후 처음 맞이하는 현충일을 기념하여 이뤄졌다.

 

소방서장을 비롯한 참석간부들은 묘역을 정비하고 추모 꽃바구니와 소방서 신청사 전경사진 등을 올리고 고인의 희생정신을 기렸다.


 


 

고 송재식 소방위는 지난 200587일 김천시 조마면 장암교 밑 감천에서 실종자 수색 중 의식을 잃고 쓰러져 병원에 옮겨졌으나 18일 만에 안타깝게 순직했다. 그는 하루 3명으로 구성된 119구조대에서 24시간 교대근무하면서 실종자 수색 등 계속된 구조작업으로 피로가 누적된 상태였다.

 

지난해 양천동으로 이전한 김천소방서 신청사는 고인이 순직한 감천변에 위치하여 고인의 희생정신을 기리고 있다.


 


 

이상무 서장은 투철한 사명감과 살신성인의 자세로 임무수행 중 순직하신 선배 소방공무원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본 받아 최고로 안전한 도시 김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다짐했다.

 

 



 

 

김광수 기자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