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3 14:11

  • 뉴스종합 > 뉴스종합

남면봉천지구 325필지 경계 심의·의결

김천시 지적재조사 경계결정위원회 개최

기사입력 2020-08-07 11:04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적재조사 경계결정위원회를 6일 시청 3층 영상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지적재조사 경계결정위원회는 김선영 위원장(대구지방법원 김천지원 부장판사)을 비롯한 위원 7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도 지적재조사 사업지구인 남면봉천지구(남면 봉천리 320-3번지 일원) 325필지(97,173.1)의 경계를 심의·의결했다.

 

위원회에서 의결한 결과는 토지소유자 및 이해관계인 등에게 통지할 예정이며, 경계결정에 이의가 있는 경우 통지서를 받은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이의신청을 할 수 있다.


 


 

기한 내 이의신청이 없으면 우리시는 경계 확정 후 새로운 지적공부를 작성 및 등기촉탁하고, 면적 증감이 있는 토지는 조정금을 산정하고 조정금을 지급·징수하여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장성윤 열린민원과장은 지적재조사사업이 완료되면 토지에 대한 이웃 간 경계분쟁이 해소되고 토지가 정형화되어 효율적인 토지관리가 가능해질 것이다. 현재 진행중인 아포의리지구, 대항대룡지구에 대하여서도 토지소유자들의 깊은 관심과 협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광수 기자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