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3 14:11

  • 뉴스종합 > 뉴스종합

신복래시각문화연구소, '연천을 담다' 개최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지정 기념 온라인 전시회 개최

기사입력 2020-08-10 15:56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신복래시각문화연구소는 81일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지정을 기념하는 온라인 전시회 <연천을 담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신복래시각문화연구소는 코로나19로 인한 활동, 전시 등 모든 문화예술이 침체되고 있는 현 상황에서 새로운 전시문화를 모색하던 중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지정의 희소식을 기념하는 온라인 전시를 기획하게 됐다.
 

<연천을 담다>는 연천에 살고 있는 작가 신복래의 작품 30여 점이 전시됐다.
 

그 중 [평화속으로] [흔적] [회상] [추억을 따라서] [그리움 저편] [내가 머문 곳] [마음이 머무는 곳에] 등의 작품들에는 연천의 산천에 대한 신복래 작가의 따뜻한 시선이 머물고 있다. 더 나아가 신복래 작가는 작품 [침묵의 공간][바라보다][기다림][회귀][인연][환희][파란 꿈]에서는 자연의 아름다움을 넘어선 연천의 새로운 도약, 기쁨, 환희 그리고 꿈을 이야기하고 있다.
 

신복래 작가는 스스로에게 나이 들어가는 것이 부끄럽지 않도록 자연에 순응하며 감사하는 삶을 살아야겠다는 다짐을 하며, 코로나19로 지쳐 있는 연천군민들에게 에너지와 위안을 선사하고 싶었다고 전시 개최의 소감을 피력했다.
 

온라인 전시회 <연천을 담다>는 연천군 공식 유튜브에서 관람할 수 있으며 현재 조회수 2,000회를 훌쩍 넘기는 등 많은 호응을 받고 있다.

박종국 기자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