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09-23 14:11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경북교육청 영재교육진흥위원회 개최

영재교육기관 변경 심의 및 규정 정비

기사입력 2020-08-10 14:4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10일 회의실에서 영재교육진흥위원회 위원 12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제2회 경상북도영재교육진흥위원회를 개최했다.

 



경상북도영재교육진흥위원회는 위원장인 부교육감을 비롯해 학계 전문가와 법조인, 영재교육기관장, 영재강사, 학부모 등으로 구성됐다. 영재교육 기본정책, 종합계획, 영재학급 설치 심의 등 영재교육 진흥 도모를 위해 운영한다.

 

이번 위원회에서는 도내 28개 교육기관에서 신청한 총 34개 학급의 영재교육기관 신설, 전환, 폐지에 대한 심의를 포함해 칠곡 장곡초 영재학급 학칙 개정, 경상북도교육청 영재학급과 영재교육원 설치 운영 규정 개정 등 6개의 안건에 대해 심의했다.

 



특히 상정된 안건 중에는 지난 2개월간 실시한 152개 영재교육기관(영재학급) 컨설팅 결과와 도단위 영재교육원과 대학위탁 과정에 대한 일상감사 의뢰를 통해 나타난 운영 계획 상의 개선점 등이 포함돼 있다.

 

위원들은 학생들의 다양한 영재성을 조기에 발견하고 개발할 수 있도록 영재교육기관 신설을 장려하고, 학생 감소로 인해 운영이 어려운 기관은 교육지원청 부설 영재교육원과 통합을 통한 효율적인 운영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이 모여졌다.

 



또한 학생들의 성장에 따른 단위학교, 교육지역청 영재교육원, 도단위 영재교육원으로의 연계과정 개설에 대한 필요성도 개진되었다.

 

임종식 교육감은 “각 연령대에 맞는 다양한 영재교육 영역과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메이커 교육관, 수학 문화관, 발명 체험 교육관 등 다양한 시설을 쉽고, 편하게 이용해 학생들이 자신만의 꿈과 재능을 키워갈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경북인터넷뉴스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