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13 13:37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구미대, 장기복무 응급구조 의무부사관 전국 최다 합격!

47명 선발에 응급의료부사관과 학생 25명 합격

기사입력 2020-10-12 16:27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구미대학교(정창주 총장) 응급의료부사관과 학생들이 2020년 육군 임관시 장기복무 응급구조 의무부사관 선발 시험에서 47명 선발에 25명이 합격했다고  밝혔다.

 



응급의료부사관과(학과장 박삼영) 2학년 합격생 25명은 전체 합격 인원의 무려 53%에 해당하는 기록이다.

 

이 학과는 2011년 육군본부와 전국 최초로 응급의료 전문 의무부사관 양성을 위한 학군 제휴 협약을 맺은 학과다. 최근까지 매년 졸업생의 평균 82%가 의무부사관으로 진출하고 있다.

 

2학년 학생들은 지난해 제25회 응급구조사 2급 보건의료인 국가자격시험에서 응시인원 44명 전원이 합격해 주목을 받기도 했다.

 

합격한 학생 25명은 오는 21일 육군부사관학교로 입영하게 된다.

 

박삼영 학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수업 환경에서도 온라인 수업과 특강에 열심히 참여하고 꾸준한 체력증진과 함께 대학에서 지원한 모의면접 취업특강에 적극 참여해 준 학생들에게 고마움을 전한다”며 이들을 격려했다.

 

경북인터넷뉴스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