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13 13:37

  • 뉴스종합 > 뉴스종합

경북교육청, 19일부터 과대학교 제외한 초·중·고 전체 등교 !

기사입력 2020-10-12 14:4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오는 19일부터 과대학교를 제외한 도내 전 초․중․고등학교의 전교생 매일 등교를 시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방역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에서 1단계로 하향 조정됨에 따른 것이다.

 



밀집도 제외 가능한 소규모학교 기준도 기존 전교생 60명 이하의 소규모학교와 농산어촌 소재 학교에서 유치원 60명, 초·중·고등학교는 300명으로 완화한다.

 

경북교육청의 등교수업 운영 방침에 따라 유치원은 돌봄 포함 급당 24명 내외로 등원가능하다. 초등학교는 25학급 이상 학교는 동 시간대 학교 내 밀집도 2/3 이내를 유지하되, 오전, 오후 학년 등교 등 탄력적 학사운영을 통해 매일 등교도 가능하다.

 

1~2학년의 경우 원격수업 어려움과 돌봄 문제 해결, 사회성 함양, 학교 생활 적응, 기초 학력 보장 등을 위해 매일 등교를 권장한다. 돌봄은 수요와 학교 여건을 고려해 탄력적 운영으로 돌봄 공백을 최소화한다.

 

중학교는 22학급 이상, 고등학교는 25학급 이상 학교는 학교 내 밀집도 2/3 이내를 유지하고 등교 학년은 학교 자율로 결정한다.

 

경북교육청은 과대학교의 경우라도 교육활동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학교 구성원과 지역 방역당국과 협의를 거쳐 방역 수칙을 강화하는 것을 전제로 전교생 매일 등교가 가능하도록 했다.

 

또한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학교의 원격수업 질 제고를 위해 실시간 조·종례를 운영하고 실시간 쌍방향 수업 비율을 확대한다.

 

아울러 경북교육청은 교사를 위한 블렌디드 수업-평가 가이드북을 제공하며, 학부모를 위한 원격수업 안내 자료도 배부한다.

 

초등학교 3학년부터 중학교 3학년 학생을 위한 ‘스스로 학업성취인증제’도 개통해 원격수업 질 제고와 기초 학력 보장을 위하여 세밀하게 학교와 학생, 학부모를 지원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1단계로 완화됐지만 지역 감염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긴장을 놓지 않고 학생과 교직원의 안전 확보를 가장 우선으로 둘 것이다”며“학교 내 철저한 방역, 세밀한 학습 지원으로 안전과 학업을 모두 보장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북인터넷뉴스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