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0-10-30 11:22

  • 뉴스종합 > 뉴스종합

양주시, 1000회 맞은 ‘양주시정뉴스’

시정뉴스 경쟁력 확보 및 능동적인 시정홍보에 기여

기사입력 2020-11-06 15:4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양주시의 생생한 시정소식을 시민과 함께 공유해 온 양주시정뉴스가 양주시민과 30년을 함께하며 1161000회를 맞이했다고 시는 밝혔다.
 


양주시정뉴스는 신속·정확한 시정소식 전달을 위해 시청 내 감동제작소에서 자체인력으로 제작하고 있는 10~15분 분량의 뉴스로 시정정책, 문화, 관광, 생활정보, 행사 등 시정 전반의 다양한 내용을 담고 있다.

 

지난 19902월 전국 군 단위 최초로 제작돼 지난 30년간 끊임없는 진화를 통해 시민들과 희노애락을 함께하며 시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쉼 없이 달려왔다.


창간 초기 월 1회 제작하는 월간뉴스 형식으로 7개 읍면동 유선방송사에 녹화테이프를 제공해 지역유선 방송채널에 편성·송출했으며, 이후 1997년부터 월 2회로 확대했다.
 

 

이후, 2000년대 들어서며 현재와 같은 주 1회 주간뉴스로 확대·개편했으며, 인터넷, 전광판, IPTV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양주시와 시민을 잇는 소통 채널로 성장했다.

 

특히, 2003년 도농복합시 승격, 옥정신도시 개발, 양주역세권경기양주 테크노밸리 개발, GTX-C노선 건설, 전철 7호선 광역철도 건설, 양주 천만송이 천일홍 축제 등 굵직한 지역사와 발자취를 함께했다.
 


창간 1000호를 맞은 시정뉴스는 현재 주요 시정정책을 비롯한 행정정보, 생활정보 등 다양한 소식을 담은 주간뉴스를 LG헬로비전나라방송을 비롯한 케이블TV와 유튜브 공식채널, 양주시 홈페이지, 시청 내 멀티비젼, 옥외 LED 전광판, IPTV 33개소 등을 통해 영상을 송출하고 있다.
 

 

특히 보도문 작성, 영상촬영·편집 등 영상제작 전 과정을 자체인원으로 제작해 송출하는 시스템을 구축, 시정뉴스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능동적인 시정홍보에 기여하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지난 30년간 시민과 함께하며 신속하고 정확한 시정소식 전달을 위해 노력해 온 양주시정뉴스의 1000회를 진심으로 축하한다“1000회를 넘어 2000, 3000회를 맞는 등 시민과의 소통을 위해 굳건히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민선7기 시정방향인 신성장 활력 양주 조성을 위해 초심을 잃지 않고 시민의 마음을 읽는 시정알리미로서 역할을 더욱 충실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박종국 기자 ()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