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9 11:32

  • 뉴스종합 > 뉴스종합

파주시의회 한양수 의장 '2021년 신축년 신년사'

기사입력 2020-12-27 22:5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의회 한양수 의장은 2021년 신년사를 통해 20207월 제7대 파주시의회 후반기 출범 후 6개월은 모두에게 참으로 힘든 나날의 연속이었다고 회고했다.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이은 사상 초유의 코로나 바이러스 발생, 호우피해 등으로 생계의 막막함이 깊은 한숨으로 깊어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이러한 어려움에도 파주시는 시민들의 오랜 염원을 이뤘다며 대학병원 유치 DMZ 미등록토지 지적복구 2021년 경기도 체육대회 유치 지하철 3호선 파주연장 서울-문산 간 고속도로 개통 등의 성공적인 결과를 전했다.

 

다음은 파주시의회 한양수 의장의 2021년 신축년(辛丑年) 신년사 전문이다.

 

존경하는 47만 파주시민 여러분!

설레는 마음과 새로운 다짐으로 신축년(辛丑年) 새해를 밝혀봅니다.

 

신축년의 신금은 흰색의 뜻과 동시에 보석이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힘들고 어두웠던 경자년을 지나 2021년은 보석처럼 빛나는 한 해가 되기를 기대해 봅니다.

 

경청소통을 통해 공감하고 신뢰받는 의회를 만들겠다는 인사로 20207, 7대 파주시의회 후반기 첫발을 내딛었습니다.

 

지난 6개월의 시간을 되돌아보면 아프리카 돼지열병에 이은 사상 초유의 바이러스 발생, 호우피해 등 생계의 막막함으로 한숨은 깊어지고 모두에게 참으로 힘든 나날의 연속이었습니다.

 

이러한 어려움에도 파주시는 시민들의 오랜 염원이었던 대학병원 유치, DMZ 미등록토지 지적복구, 2021년 경기도 체육대회 유치, 지하철 3호선 파주연장, 서울-문산 간 고속도로 개통 등 성공적인 결과를 이뤄냈습니다.

 

누구에게나 주어지는 현재라는 평범한 선물이 우리 인생의 위대한 선물이라는 것을 우리는 이렇게 힘든 날을 겪으며 알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구름 뒤에는 여전히 태양이 빛나고 있다는 명언처럼 지금은 깜깜한 긴 터널을 헤매고 있지만 터널 끝에 희망의 빛이 있으리라 확신합니다.

 

7대 파주시의원들은 각자의 위치에서 시민의 말 한마디 한마디에 귀 기울이고 시민들과 함께 진실된 이야기를 나눔으로써 지역 사회 내의 갈등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해왔습니다.

 

신축년 새해에도 한반도 평화수도 파주, 누구나 살고 싶어 하는 명품 자족도시 파주에 한걸음 다가갈 수 있도록 파주시민, 집행부, 파주시의원이 함께 손잡아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사랑하는 파주시민 여러분!

 

2021년 파주시의회는 다른 사람의 고통을 자기의 고통으로 여겨 그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는 인익기익(人溺己溺)의 마음으로, 경청하고 공감하며 소통으로 문제를 해결하는 것은 물론 함께 고민하여 공유함으로써 시민의 신뢰를 받을 수 있는 시의회를 만들어가겠습니다.

 

위드코로나시대를 대비하여 몸과 마음이 지쳐있는 시민여러분의 삶이 불편하지 않도록 마음까지 돌보는 세심하고 구체적인 정책 마련과 함께 어느 한 쪽으로 치우치지 않는 지역별 균형 발전의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또한 집행부와 의회와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으로 같이가치를 추구하는 아름다운 협치를 통해 감시와 견제만이 아닌 현명함과 지혜로움으로 파주시의 어려운 난제도 함께 해결해 나가도록 하겠습니다.

 

새해에도 변함없는 사랑과 관심 부탁드리며, 2021년 신축년(辛丑年) 파주시민 모두가 더할 나위 없이 행복하고 건강한 한 해 되시길 간절히 기원 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파주시의회 의장 한 양 수

박종국 기자 ()

iNEWS 뉴스종합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