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19 11:32

  • 뉴스종합 > 뉴스종합

파주시, 전국 최초 관내 병원급 의료기관에 행정명령 발동

병원급 의료기관 면회 제한 및 진단 검사 실시 행정명령

기사입력 2020-12-28 16:58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경기북부탑뉴스] 파주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고 병원 등 감염취약시설에서 집단발생이 발생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파주시 소재 병원급 의료기관(14)에 대해 진단검사 실시 및 면회제한행정명령을 28일 고시했다고 밝혔다.
 


행정명령은 병원급 의료기관 14개소를 대상으로 적용 기간은 20201229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해제 시까지다. 주요 내용은 입원환자 면회 제한 및 외출 출입 통제 코로나19 의심환자 및 조사대상 유증상자 진단검사 실시 등 조치다.

 

이에 따라 입원환자 면회는 임종, 거동불편, 보호자 간호 필요 등 부득이한 경우에 한해 주치의 판단에 따라 코로나19 감염의 안전성이 확보된 자에게 제한·허용되며 병원 내 코로나19 감염 의심환자 및 유증상자에 대해서는 진담검사 실시 등의 조치를 해야 한다.

 

시는 행정명령 이행 여부 및 코로나19 감염예방 방역수칙 전반에 대해 수시 점검할 계획이며 병원에서 행정명령을 이행하지 않을 경우 의료법감염병예방법에 따라 업무정지, 코로나19 방역으로 인한 손실보상 제한 등의 행정 조치가 내려질 수 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정명령은 전국 기초자치단체장이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의료기관에 내리는 최초의 행정 조치며 지난 3월 보건복지부장관이 요양병원 대상 코로나19 예방 준수사항 행정명령이 시행 중이다.

 

최종환 파주시장은 최근 코로나19 환자가 감염취약시설인 병원 등에서 집단 발생해 추가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내린 결정이라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일선에서 노력하고 있는 병원과 의료진에게 감사드리며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종국 기자 ()

iNEWS 뉴스종합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
등록된 글이 없습니다.